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비즈니스키워드
전체기사 우리지역소식 경제/부동산 맛집 사람들 창업소식 건강정보 교육정보 제보하기
최종편집일 : 2016-07-01 (금)
 뉴스 홈 > 전주시 > 전체기사
국립공원관리공단 “영화 프리윌리의 주인공 범고래, 다도해해상에 나타나”
국립공원관리공단 [2016-06-27 05:45]
2016년 06월 26일 -- 국립공원관리공단(이사장 박보환)은 다도해해상국립공원 내 여서도 일대에서 해양생태계 조사를 실시하던 중, 범고래 6마리가 무리를 지어 이동하는 모습을 촬영했다고 밝혔다.

범고래 영상은 5월 19일부터 23일까지 실시한 해양생태계 조사 당시에 촬영한 것으로 길이 5m로 추정되는 범고래 6마리가 시속 약 30㎞로 북서(완도 내륙)방향으로 이동하는 모습을 담았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한려해상에서 태안해안까지 국립공원 내 해양생태계 보전을 위해 국립공원 해양연구선을 이용하여 매년 계절별로 해양환경, 해양생물 등 11개 분야를 조사·연구하고 있다.

범고래(Orcinus orca)는 국제자연보전연맹(IUCN) 적색목록에 정보부족종으로 등재된 국제적인 보호종이다.

참돌고래과에 속하는 고래 중 가장 큰 종으로 캐나다, 알래스카, 노르웨이 등 극지방에 주로 분포하고 간혹 열대지방에서도 발견되어 고래류 중 가장 넓은 지역에 분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제주, 울산, 독도 등 제한된 지역에서 일부 발견된 사례가 있으나, 이번처럼 동영상으로 촬영된 경우는 처음이다.

범고래는 바다의 최상위 포식자로서 형태학적으로 까만 등과 가슴 측면, 눈 주위에 흰 무늬가 있고 2m까지 자라는 등지느러미가 가장 큰 특징이다.

주로 50마리까지 많은 수가 무리를 지어 생활하며, 어린 개체는 몸길이가 2m에서 8m 이상 자란다.

범고래는 영화 프리윌리의 주인공 윌리처럼 친숙하고 영리한 동물이지만 최근 해양오염과 먹이의 감소, 어선 충돌사고 등으로 개체수가 급격하게 감소하고 있다.

신용석 국립공원연구원장은 “범고래는 국내에서는 그 모습을 보기가 매우 힘든 종으로 이번 범고래 무리 발견은 국립공원 해양생태계가 매우 건강하다는 것을 의미하며, 앞으로 과학적인 조사·연구와 체계적인 보전을 위하여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국립공원관리공단

웹사이트: http://www.knps.or.kr

전주사랑 핫 클릭
덕진구&동현교회․전주대학교 「이웃과 함께하는 행복나들이」 실시
공중·식품위생업소 내 어린이놀이시설 안전대진단 실시
한국화로 만나는 전주의 자연경관·전통문화
전주시, “학습독서동아리 길잡이” 과정 수강생 모집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종합 8 9
    경찰, 정미홍 ‘일당 6만..
    최경환 “당내 소수 강경파..
    전주 간장게장전문점 바다..
    2016년 패션트랜드 알아보자..
    명동돈가스 - 명동의 상징,..
    자장면 한그릇 시켰는데, 군..
    냉면은 육수가 진리다
    직접 담근 24가지 발효액으..
    진주 음식을 코스로, 진주반..
    궁합 맞는 33가지 상차림 진..
    반찬 리필되는 한정식 쌀밥..
    남한강을 바라보며 먹는 초..
    어울림 취업 부동산 자동차 쇼핑 뉴스 배너광고 키워드광고 지역광고 홈페이지등록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전주사랑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코리아사랑 | 소재지 : 서울 구로구 구로동 615-1 STX W-TOWER 917호 | 대표 : 임병화
    사업자번호 : 106-86-68826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2-서울구로-1016호 | 직업정보제공사업신고 : 서울관악 제2013-15호
    신문사업 인터넷 신문사업 등록번호 : 코리아사랑 서울다10832 | 발행인 : 임병화
    코리아사랑 뉴스 기사배열 책임자 : 이정규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홍정환
    Tel : 02-2634-3303, 2635-3304 | Fax : 02-2634-3305 | E-mail : korea@lovekorea.kr | Copyright⒞ LoveKorea. All rights reserved.